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大望] 대망 1권에 손을 대다.
    달을파는아이 2009. 3. 1. 22:06

    어제 교보문고가 갔다가 "대망"에 손을 대버렸다. 성공한 사람의 자기개발서나 정치이야기를 다룬책,  대가들의 일대기를 다룬책을 볼때마다 나오는 "대망"이라는 책이 궁금했다. 대망은 600페이지에 달하는 책이 36권으로 된 대장편 대하소설이다. 궁금하긴 했지만, 그 엄청난 분량에 몇번이나 손을 대볼까 하다가 망설였었다.

    우리나라 남자라면 누구나 한번은 읽는다는 삼국지도 , 중학생 참고서처럼 앞부분만 새까맣게 만들었다. 그런데 과연 삼국지보다 4배는 많은 분량을 가진 "대망"을 마무리 할수 있을까?  솔직히 자신은 없다.

    "대망"은 일본의 야마오카 소하치 라는 사람이 18년동안이나 연재한 소설을 엮은 책이다. 일본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부동의 판매부수 1위를 달리는 책이다.  소하치, 이사람이 지은 "료마" 책을 읽고 너무나도 실망했었는데, 대망은 실망을 주질 않길 바래본다.

    대망은 우리나라입장에서는 씁쓸한 이야기다. 일본의 3명의 영웅들의 치열한 두뇌싸움과 전쟁을 이야기하는 대망이지만 , 우리나라에겐 "임진왜란" 이라는 잊을수 없는 상처를 주었기 때문이다. 소설의 원재도 "대망" 이 아닌 "도요토미히데요시" 지만 , 우리나라 정서를 생각해서 "대망"이라고 책 이름을 바꾸었다고 한다.

    우리나라에게는 참 안타까운 일이긴 하지만, 남자들의 두뇌싸움의 진수를 맛볼수 있다는 수많은 사람들의 추천에 마음이 동했다.

    우리나라 대통령을 밥솥에 빚댄 "솥단지론" 처럼 <<대망>>의 세 주인공인 노부나가,히데요시,이에야스를 두견새를 바라보는 관점에 대한 이야기가 있다.

     

    "저 두견새가 울지 않으면 죽여버려라" 노부나가

    "저 두견새가 울지 않으면 울게하라" 히데요시

    "저 두견새가 울지 않으면 울때까지 기다려라" 이에야스

    전쟁의 묘수를 보여주는 삼국지와 인간심리묘사의 절정이라고 일컬어지는 <<대망>>. 부디 짜릿짜릿한 기분을 느껴지게 하는 책이길 바래본다.

     

    엄청난 양이기 때문에, 1년동안 천천히 읽을 생각이다. 한권한권 읽을때마다 나름 리뷰도 올릴예정이다. 2009년은 <<대망>>의 해다. 나도 큰꿈을 꾸고 , 그 꿈을 이루는 계기를 만들어야 겠다.

    댓글 6

    • 포로리 2009.03.02 17:56

      소하치의 소설은 오다 노부나가, 대망, 사카모토 료마 이렇게 읽어봤는데 사카모토 료마와 오다 노부나가는 그냥 그렇더군요. 반면에 대망은 정말 잘 쓴 소설입니다. 연재기간이 길다보니 글 수준이나 작가의 식견도 조금씩 변해가는걸 느낄수가 있지요. 재미로 친다면 초반,중반이 괜찮고 깊은맛으로 친다면 중반과 후반이 괜찮습니다. 저도 몇번 읽었는데 다시 읽어봐도 아 이 사람이 정말 잘썼구나라는 느낌이 드는 소설인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moonseller.net BlogIcon 달을파는아이 2009.03.03 09:56 신고

        저도 료마읽었는데, 이게 머야! 라는 기분이었거든요 ^^
        지금 1권 읽고 있는데 챕터 챕터 .. 이상한 매력이 있네요. 재미있습니다.
        1권을 이제 손댄 입장에서 부디 막판까지 완독할수 있길 바랄뿐입니다. ㅋㅋ

    • Favicon of http://2003.lu.to BlogIcon 비글로 2009.03.04 16:43

      68% 허브가 1시간의 승부사로!!/강력한 남성을 드립니다 -2003.lu.to
      발기력,강직성2배강화-비글로 68% 허브 신제품- 파격할인(2003.lu.to)
      *************************************************************************
      -비글로의 고농축된 허브가 말초혈관까지 침투!!
      -발기부전은 물론/ 전립선 강화/ 시력,청력 손상 회복등 불가사의한 위력 발휘!!
      ************************************************************************
      -미국내 바이아그라 복용자 복상사 치사율 매년증가-
      -한국인 체질에 맞는 허브 고농축 분말 건강식품(미국FDA분류)
      -천연발기부전 치료효과-비글로-한국인 체질에 맞는 66% 허브 식품(캡슐)
      **************************************************************************
      1.아직도 죽음에 빠질수도 있는 가짜비아그라/ 가짜 발기부전제로 영원한 발기불능에 빠지시렵니까? ********
      *********************************************************
      2. 전세계적으로 가장 우수한 말레이지아산 허브만을 고농축시킨 조루및 발기부전 치료제입니다.
      3. 부작용이 전혀 없이 발기력과 강직성을 최고조로 유지시켜 줍니다. ***********************************
      4. 부작용많은 가짜 발기부전제 사용으로 영원한 발기불능에 빠지는 사람이 계속 늘어가고 있읍니다. ***********
      **** 드디어 비글로(VIGRO) 미국 SPECIAL FOOD MARKET에서 매출 1위 ******************************************
      1알에 모든걸 담아 복용후 1시간이내 4일간 발기효능 지속 !!
      *************************************************
      8만10정/14만20정/22만40정
      **************************************************

      미국 FDA,GMP,ISO 검증 제품
      ***************************
      상품 구경하러 가기http://2003.lu.to(클릭)
      링크안보일때 2003.lu.to를 주소창에 붙여 넣으세요.
      ************************************************* *
      부작용있을시 무조건 반품!!
      ****************************
      * 200명의 한국인 대상 임상 결과 부작용 제로를 기록했읍니다.
      ***********************************************
      *주소: 500W.CHELTENHAM AVE. PHILADELPHIA.PA19126. USA
      *대표자 : Scoott 리챠드
      ************************************************ *****
      한국에서 싸이트 접속장애시 013-0299-0197(24시간)로 연락주세요
      *************************************************
      체험담 바로가기 http://1900.lu.to(클릭)
      원하지 안을시 290500으로해지부탁합니다

      8만10정/14만20정/22만40정
      발기력,강직성2배강화-비글로 68% 허브 신제품- 파격할인(2003.lu.to)

    • dohoonkim 2009.05.29 20:23

      저도 이 대망 사고싶은데
      좀 무겁거나 두껍지 않나요?ㅎ

      • Favicon of https://moonseller.net BlogIcon 달을파는아이 2009.05.30 13:21 신고

        딱 보면 왕 부담 되죠 ㅋㅋ
        그런데 종이 자체가 가벼운 종이라서 두께에 비해서 무겁거나 하지 않아요. 들고 다닐만한 무게~

        지금 3권 읽고 있는데. 생각보다 진도 잘 나가요.저는 욕심 안내고 하루에 한두 챕터 정도 읽습니다. 드라마 보는셈 치고 봐요 ㅋㅋ

        10권 다 읽을려면 1년쯤 걸릴듯한데, 그래도 10권 다 읽으면 상당히 뿌듯할것같네요.

        도전해보세요~~ ^^

달을파는아이 @ nalab.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