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각하지마. 아이폰은 그냥 티켓일뿐이야.






저번달엔 연일 아이폰을 까더니 저번주 부터는 삼성에서 나오는 바다폰을 연일 찬양한다. 얇은 신문들이 바람에 팔랑거리는것은 어쩔수 없다. 삼성의 입김이 8월달 태평양에서 불어오는 태풍보다도 더 쎈 나라가 우리나라니까.. 하지만, 삼성은 아니다. 삼성이 입김을 불기전에 어디로 불지 생각을 해야한다. 아무리 생각해도 그쪽이 아니다.

삼성에서는 "아이폰"을 "폰"으로 보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더 좋은 "폰"을 만들면 이길것으로 생각한다. 2000년도 핸드폰이 보급되기 시작하면서 지금까지 근 10년간 해온 싸움이었다. 카메라를 달고, 30만화소 , 100만화소, 500만화소.. 동영상까지 되는 핸드폰.. 무선인터넷이 되기시작하고.. TV까지 나오는 "폰"의 진화전쟁이었다. 이제까진 그렇게 한발 앞선 기술만 가지면 광고 빵빵때리면서 사람들이 대리점에 몰려오기만 기다리면 되었다. 이미 가지고 있는 기술이라도 당장 적용시키지 않고 찔끔찔끔 내보이면서 사람들을 구슬렸다. 

"아이폰"이 나왔을때도  더 나은 성능의 "폰"이면 이길수 있다고 생각했다. 


착각하지마. 아이폰은 그냥 티켓일뿐이야.

아직도 삼성에서는 하드웨어 경쟁의 가속도를 멈추지 못하고 있다. 아이폰은 "폰"이 아니다. 티켓이다. 새로운 세상으로 들어가는 티켓일뿐이다. 더 고성능의 폰을 내놓는것은  더 화려하고 멋진 티켓을 만드는것만큼 바보같은 짓이다. 사람들은 티켓을 보러 온것이 아니다. 사람들은 멋진 공연을 보러, 짜릿한 야구경기를 보러 왔다. 아이폰은 그 경기장으로 들어가는 티켓이다.

아이폰을 "폰"으로 보면 이길수 없다. 광고를 아무리 빵빵때리고, 언론사들에 바람을 후후 불어도 이길수 없다. 왜냐하면, 엉뚱한 상대한테 싸움을 걸고 있기 때문이다. 정작 싸울상대는 다른곳에서 바나나 주스 쪽쪽빨고 있는데 말이다.


애플은 삼성을 경쟁상대로 생각하지 않는다. 

당연하다. 애플은 폰을 만드는 회사가 아니다. 오히려 애플의 경쟁상대는 아마존,이베이,구글같은 회사다. 아마존도 킨들이라는 티켓을 만들어서 사람들을 자기들이 만든 경기장으로 불러모으고 있다. 구글은 안드로이드라는 티켓을 나눠주고 있다. 그들의 목표는 티켓을 자체를 팔려는게 아니다. 공연을 팔고 스포츠를 팔고 정보를 판다. 

애플이 성공한 이유는 정보를 다루는 사람들의 기회를 열었기 때문이다. 별볼일없던 개발자들이 별볼일 있는 사람이 될수 있게 했다. 그들이 열광하자 모든 정보들이 애플과 구글로 흡수 되었다. 경기장에 정보가 넘쳐나자 사람들은 그 경기장에 들어가기 위해 너도 나도 티켓을 구매했다. 그 티켓이 아이폰이다. 

구글이 성공한 이유도 비슷하다. 혼자 잘먹고 잘살지 않고 수익을 내놓았다. 그 동안 정보를 제공해서 돈버는 사람들은 언론사들이 주였다. 하지만 구글덕분에 수천,수만명의 블로거들이 생겼다. 거의 모든 정보들이 구글에 흡수되고 덕분에 구글은 더욱더 영향력이 커졌다. 이제 구글입장에서는 언론사들도 좀 더 큰 블로거일뿐이다. 


애플을 이길려면?

지금 삼성이 자기만의 OS인 바다OS를 내놓고 야심차게 새로운 폰을 내놓았다. 항상 그래왔듯이 한국 사람들에게 뽑아 먹을만큼 뽑아 먹을 태세다. 바다 OS를 외국에서 사용할 사람은 없을테니까.. 구지 생뚱맞은 바다OS의 어플 프로그램을 공들여 가면서 배우고 싶은 사람이 몇이나 될까? 아무리 삼성이 돈으로 치대도 안된다. 아이폰어플에 개발자들이 달려든건 돈때문만은 아니다. 단지 애플이기때문이다. 삼성에는 없는 열혈 "팬"들이 애플에는 넘쳐난다. 팬이 없는 삼성이 아무리 바다OS의 강좌를 열고, 광고를 때려도 개발자들이 그 귀찮은 새로운 언어 배우기를 할것같지는 않다.

애플을 이길마음이 있다면 촌닭옆에 매운닭집 여는 우를 범해선 안된다. 같은 업종에 , 맛은 오히려 더 떨어지는 화려한 인테리어의 닭집을 연다고 장사가 잘될리가 없다. 삼겹살집이라면 모를까..


엎친데 덮친 4세대 아이폰..

아직도 분위기 파악못하고 우왕자왕하며 10년 삼성 신화를 물거품을 만드는 사이.. 불행하게도 아이폰은 4세대가 나온다. 아무도 바다 OS가 깔린 삼성스마트폰은 기다리지 않지만, 4세대 아이폰은 애플팬들은 누구나가 기다린다. 개인적으로는 옛날 서태지 2집을 기다리는 때와 비슷하다. MS조차도 이제는 시대의 저편으로 멀어지고 있는 느낌이다. IT 업계에서는 애플과 구글만 남은 기분이다. 

대형 가수 두 사람이  무대를 장악하며 노래한다. 사람들은 소리를 지르고 열광한다. 두 대형가수가 노래하는 막간을 이용해서 이미테이션 가수가 등장한다. 시간떼움으로 부른다. 거의 완벽하게 모창을 하고 비슷한 외모가 웃긴다. 사람들은 씨익 웃고는 화장실을 다녀온다. 이미테이션 가수의 짧은 무대가 끝나고 다시 주인공 가수가 나온다. 화장실에서 줄서 있던 사람도 달려온다. 다시 열광한다.사람들은 노래를 아무리 잘해도 가짜보다는 진짜를 좋아한다. 

 



Posted by 달을파는아이 달을파는아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0.06.01 10: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처음 방문합니다... 재미있으면서 날카로운 글 잘 읽었습니다.
    다른 글도 너무 좋네요..^^
  2. 2010.06.01 12: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티켓이 비유한 아이폰.
    정말 잘 읽었습니다^^

    정말 적절한 비유같아요.
  3. 2010.06.01 13: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 뚱님 글은 재밌네요..
  4. papers
    2010.06.01 13: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글을 재미있게 잘 쓰시네요..^^
    잘 보고 갑니다.
  5. WincoMPix™
    2010.06.01 20: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http://community.cetizen.com/bbs.php?id=board&best=&list_type=&category=0201&period=&groupid=&where=&keyword=&ikeyword=&sort=&orderby=&newwin=&how=&p=&s=&recnum=&q=view&uid=242628

    위의 주소에 이 글을 링크시켰습니다. 미리 양해를 구하지 않아 죄송합니다.

    상당히 날카로우면서도 딱 맞는 비유를 써주셨네요.
    • 2010.06.02 00: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링크는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
      출처만 있다면 막 퍼가세요 ㄳㄳ

      링크를 따라가니 .. 너무 극찬을 해주셔서 기쁩니다.
      감사합니다.
  6. 백만불짜리열정
    2010.06.02 00: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삼성이 그걸 모를리 없다고 생각하는데 왜 승산이 없는 게임을
    하고 있을까요?? 국내 내수라도 장악하자 이건가?
    한국의 소비자는 현명합니다. 특히 IT 세대들은 더 합니다.
    한번은 사줘도 두번은 안사준다는걸 삼성도 점점 깨닫을 듯 싶습니다.
    • 2010.06.02 00: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름을 바다라고 지은것부터가.. 내수를 치겠다는 의미로 보여지네요.
      울나라에서만이라도 지배해보겠다는 생각이 아닐까요?

      여튼.. 이번 선거나.. 삼성폰이나..
      뽑아주고 사는 사람들이 있으니까 바뀌지 않는거겠죠?

      부디 선택하는 사람들이 먼저 깨닫길 바래봅니다. ^^
  7. Fuji
    2010.06.02 01: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날카로운 지적과 이해하기 쉽게 비유를 하셨네요.
    항상 그랬듯이 삼성이라는 기업 이렇게 장기간동안 커왔다는거 쉽게
    생각 넘길일은 아니죠 이번일 계기로 먼가 깨닫았으면 하지만
    이번은 그리 쉽게 넘어가진 않을듯 하네요 >.<
    고객만족의 뜻을 모르며 CF로 고객만족을 서슴없이 쓸때마다
    그져 웃지요 ㅇㅅㅇ 잼있게 읽고 갑니다.
  8. 2010.06.02 11: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 원팩 잡고 웃으시죠..ㅡㅡㅋㅋㅋ
  9. 덩치큰 넘
    2010.06.02 18: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윗분들이 말하는 원팩이 설마 그 원팩인가요??? 똥배 ㅋㅋㅋ

    진지 모드....

    달을파는 아이님의 글을 읽고!!!!! 와~~~ 했습니다

    티켓! 저도 한장 갖고있습니다.

    그리고 신세계를 경험하고 있습니다. ㅋㅋㅋ


    그리고 윗 사진이 겔럭시스인가요? 겉 재질은 무엇인가요? 싸구려 플라스틱은 아니겠쬬

    옴니아2와 아이폰 3gs를 처음 만져봤을때 느낌은

    옴니아2는 장난감 만지는 기분

    아이폰 3gs는 첫사랑 진희의 속살을 만지는 짜릿함이 있었습니다

    겔럭시스를 마그네슘합금? 금속재질로 만든다면...
    • 2010.06.02 18: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 네 그 배가 그 팩입니다.

      저도 그 유사한(?) 짜릿함을 느꼈드랬죠. ㅋㅋ

      매트릭스밖으로 튀쳐나간 네오의 기분이랄까?
      이제껏 속았어!!!
      ㅋㅋ
  10. acuchan
    2010.06.03 01: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역시 소장님. 글 잘읽었습니다^^
  11. 잘읽었습니다.
    2010.06.03 21: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확실히 아이폰이 티켓이라는 데는 동의하는데요. 아무리 그래도 아이폰이 완전히 대세를 장악하는데 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아직도 전화기를 전화기로만 사용하는 사람이 아이폰 사용자보다 훨씬 많고 또한 사람이 나이가 들면 복합기계 보다는 사용법이 단순한 기계를 선호하게 되는 현상도 무시할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삼성은 처음부터 하드웨어에서 강자였으니까 그걸 어떻게 더 발전시킬까를 연구하는 게 더 나아보이는데요. 애플이 한다고 전화기에 OS심는다고 그게 아이폰 되는 것도 아닌데 쩝....엉뚱한 데 힘을 낭비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12. 2010.06.07 23: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뚱님!! 드디어 내일입니다.. ㅋㅋ 3g의 선택에 후회없는 디자인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이... 캬캬캬캬
  13. 2010.06.08 12: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4. 2010.06.08 12: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삼쥐의 선택에 후회는 없습니다..

    참말입니다.. 진짜거든요~!! -_-;;ㅎㅎㅎ

    근데 왜 가격은 똑같은겨!!!!

    잡스옹 너무해!!!!!
  15. 두리
    2010.06.09 11: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나도 멋찐 티켓이 하나 있지
  16. 2011.06.10 23: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쥐의 선택에 후회는 없습니다..

    참말입니다.. 진짜거든요~!! -_-;;ㅎㅎㅎ

    근데 왜 가격은 똑같은겨


BLOG main image
멈추지 않으면 얼마나 천천히 가는지는 문제가 되지 않느니라 by 달을파는아이

나의 인생 시계 만들기 >>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29)
달을파는아이 (283)
머니머신 (125)
파싱의 추억 (20)
현미촌 현미국수면 (1)
Statistics Graph